에너지나눔센터

소식 밀알복지재단은 다각적인 빈곤 해결과 자립 복지를 목표로 복지사업을 수행합니다.

[임직원 봉사활동] 임직원 봉사활동을 통한 태양광랜턴 전달
  • 작성일2021/06/15 17:48
  • 조회 714
라이팅칠드런은 전기 없이 살아가는 해외 에너지 빈곤 국가에 태양광 랜턴을 전달하는 캠페인이다.
태양광 랜턴은 아이들이 야간에 공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등유램프로 인한 호흡기 질환을 예방하며, 환경까지 보호하는 친환경에너지 나눔 활동이다.




해줌 임직원 50여명은 아프리카 현지에서 사용될 태양광 랜턴 100개를 직접 조립하고 동봉될 편지를 작성했다.
제작된 태양광 랜턴은 밀알복지재단의 해외사업장을 통해 전력시설이 없는 아프리카 오지 마을 어린이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해줌 권오현 대표는 “전기 없이 살아가는 사람들이 전 세계에 17억명이 넘고, 불빛이 없어 밤에 야생동물에 습격을 당하거나 범죄 피해를 입는 등의 피해가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봉사활동에 동참하게 됐다”며, “만들어진 태양광 랜턴이 아프리카 어린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해줌은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위해 나눔을 적극적으로 실천할 것”이라고 전했다.




밀알복지재단 박흥재 경기지부장은 “해줌의 이번 봉사활동 덕분에 아프리카 오지 마을 어린이들의 야간 안전 및 교육을 보장할 수 있게 됐다”며, “‘희망의 빛’을 선물해준 해줌 임직원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